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증권
광주은행 1분기 당기순이익 622억원…전년대비 19.4%↑
광주은행 본점. © News1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올해 1분기 당기순이익 622억원(별도 기준)으로 전년동기(521억원) 대비 19.4% 증가한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828억원(전년동기 697억원)이며 고정이하여신비율 0.27%와 연체비율 0.29%로 은행권 최고수준의 자산건전성을 유지하고 있다.

BIS자기자본비율 15.91%, 보통주자본비율은 15.03%로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고객밀착경영과 현장중심경영을 토대로 1분기 호실적을 올렸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지역밀착경영과 고객중심의 현장경영을 통해 내실있는 질적성장을 추진한 결과로 보인다"고 말했다.

광주은행은 이를 토대로 2분기에는 Δ현장 중심의 영업력 강화를 통한 튼튼한 기초체력 확보 Δ고객 니즈 변화에 신속히 대응한 채널 최적화 전략 실행 Δ부(富)의 이동, 고객의 투자성향 변화, 자산관리 니즈 증가에 따른 자산관리 역량 강화 통해 사업구조 다각화 Δ지방은행 최고수준의 건전성 유지 위한 선제적 건전성 관리 강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해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