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
앱포스터, ‘미스터타임’ 누적 다운로드 200만 돌파

앱포스터, ‘미스터타임’ 누적 다운로드 200만 돌파

스마트워치 페이스 글로벌 플랫폼으로

누적 다운로드 200만을 기록한 미스터타임 플랫폼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 앱포스터(대표 경성현)가 개발한 미스터타임(MR.TIME)이 누적 다운로드 200만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미스터타임은 모바일에서 간단하게 나만의 스마트워치 페이스(시계 디자인)를 만들고 적용해 볼 수 있는 글로벌 플랫폼이다. 모바일과 웹에서 간단하게 스마트워치 페이스(시계 디자인)를 만들고 공유할 수 있다.

미스터타임은 2016년 대한민국 모바일 앱 어워드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특히, 직접 개발한 커스트마이제이션 엔진 기술은 한국과 미국에서 특허가 등록돼 있는 상태다.

미스터타임은 16일까지 앱 다운로드 200만 돌파를 기념해 감사 이벤트(THANKS DAY)를 진행한다. 출석 후 스탬프를 모으면 무료로 워치 페이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추첨을 통해 갤럭시워치 액티브, 스마트워치 스트랩(시계 줄)을 증정한다.

경성현 앱포스터 대표는 “미스터타임의 200만 다운로드는 글로벌 플랫폼으로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향후 사용자 맞춤 알고리즘 기술을 고도화시키고, 마켓을 활성화 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드는 것이 최우선 목표”라고 밝혔다.

한편 앱포스터는 5월 갤럭시워치 액티브 출시에 맞춰 공식 파트너로서 삼성전자와 메종키츠네의 컬래버레이션 상품인 ‘미스터타임X메종키츠네’ 스마트워치 스트랩 2종과 스마트워치 페이스 3종을 선보이며 인기를 끌었다. 이외 두카티(Ducati), 마리몬드(Marymond), 아톰(Astro Boy), 리락쿠마(Rilakkuma), 키스 해링(Keith Haring) 등 다양한 글로벌 브랜드들과의 협업을 통해 지속적으로 컬래버레이션을 이어오고 있다.

K-ICT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아래 2018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3593.8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9781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 69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414건, 해외 특허·상표출원 642건 등이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