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부산시
부산 전문병원 12곳, 복지부 선정 ‘전문병원’ 꼽혀복지부, 전문화된 의료 서비스 제공 가능한 의료기관 선정
  • 조주연
  • 승인 2011.10.25 00:19
   

부산 지역 12개 병원이 보건복지부가 선정한 ‘전문병원’에 꼽혔다. 복지부는 20일 특정 질환이나 진료 과목에 특화 및 전문화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병원급 의료기관을 선정했다.

부산지역은 관절과 수지접합, 정형외과 분야의 병원 각 2곳을 비롯해 유방과 척추, 화상, 안과, 외과, 재활의학과 분야에서 각각 1곳의 병원이 지정됐다.<표 참조> 이들 병원은 다음달부터 3년간 ‘보건복지부 지정 전문병원’이라는 명칭을 사용할 수 있고 광고도 할 수 있다. 또 전문병원으로 지정되어도 건강보험 종별 가산율이 그대로 적용돼, 환자의 추가비용 부담은 없다.

이 제도는 대형 병원의 환자 쏠림 현상을 완화하고 중소 의료기관의 대외경쟁력을 향상시킬 목적으로 복지부가 올해 처음 도입했다. 시설과 인력, 의료의 질 등이 최상위급 수준에 오른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선정했다. 복지부는 전국에 걸쳐 모두 99곳을 선정했다. 부산은 서울(27곳)과 경기(15곳)에 이어 세 번째로 많다.

■부산 보건복지부 지정 전문병원

분야 전문병원
관절 부산센텀병원(수영구)
부민병원(북구)
수지접합 의료법인센텀의료재단 서부산센텀병원(사상구)
세일병원(동구)
유방 (사) 부산의료선교회 세계로병원(동래구)
척추 우리들병원(동래구)
화상 하나병원(사하구)
안과 세광의료재단 성모안과병원(해운대구)
외과 안락항운병원(동래구)
재활의학과 파크사이드재활의학병원(남구)
정형외과 강동병원(사하구)
의료법인 고려의료재단 부산고려병원(남구)

조주연  jycho@assemblynews.co.kr

<저작권자 © 한국행정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