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한민국정부 정부부처
송갑석, “민주당 20년 미래전략위 설치해 미래 플랜 마련해야”
  • 오창호 노재성 njs@dailypress.co.kr
  • 승인 2022.08.01 12:37
   
▲ 송갑석, “민주당 20년 미래전략위 설치해 미래 플랜 마련해야”
[한국행정일보]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에 출마한 송갑석 후보는 1일 ‘민주당 20년 미래전략위원회’를 설치해 미래 시나리오를 도출하고 이에 기반한 전략을 수립해나가자고 제안했다.

송 후보는 이날 SNS에 올린 글을 통해 “당 안팎의 각 세대, 지역, 계층 등의 다양한 사람들이 모여 ‘민주당 20년 미래위원회’를 구성하자”고 밝혔다.

그는 “미래예측 시나리오를 그리고 이에 맞춰 대응책을 수립해나가는 일은 수많은 기관과 기업들, 외국의 정당들에서도 이미 하고 있는 일”이라며 “집권여당이었고 다시 집권을 준비하고 있는 민주당으로서는 이미 많이 늦었다”고 지적했다.

미래예측과 이에 기반한 전략수립을 진행하는 ‘시나리오 플래닝’은 불확실한 미래를 대비해 전략적 의사결정을 하기 위해 널리 쓰이는 전략수립 방법이자 리스크관리 기법이다.

송 후보는 “인구감소 문제는 우리나라 전체의 문제지만 수도권과 지역이 체감하는 것은 질적으로 다르다”며 “지역에서는 감소가 아니라 소멸이 화두”고 밝혔다.

이어 “지금의 흐름이 계속 이어져 10년 20년 후 합계 출산율이 0.5도 안되는 상황이 오면 우리는 어떻게 해야 될 지 고민하지 않을 수 없는 시점”이라며 “변화하는 시대적 상황 속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지향해야 하는 가치가 무엇인지 정립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목적지를 정하지 못한 사막 한가운데에서는 극단적 갈등이 필연적”이라며 당 안팎의 각 세대와 지역, 지역의 다양한 사람들이 모여 다양한 미래 시나리오를 도출하고 이에 기반한 전략수립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송 후보는 “불평등과 양극화, 저출산, 일자리, 세대갈등, 젠더갈등 등 눈앞에 펼쳐지고 있는 문제에 대해 우리는 국민들에게 민주당이 지향하는 가치가 담긴 설득력 있는 답을 제대로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며 “20년 후를 생각해 볼 수 있어야 어떤 방향으로 무엇을 중심에 두고 한발한발 나아갈 것인지 힘을 모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기후변화, 에너지 전환, AI 등 기술발전, 중국과 미국의 패권다툼 등 국제질서 변화 등 앞으로 다가올 변화는 우리에게 수많은 선택을 강요할 것”이라며 “국가의 존립, 시민의 자유와 행복, 평등, 공정 등등 수많은 가치와 잣대가 선택의 기준으로 경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송 의원은 “우리는 어떤 가치를 중심에 두고 대한민국의 미래를 만들어갈 것인가, 민주당과 진보가 지향해야 하는 가치는 무엇일까라는 질문에 대한 답을 이제 시급히 만들어가야 한다”고 밝혔다.

오창호 노재성 njs@dailypress.co.kr  och@dailypress.co.kr

<저작권자 © 한국행정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창호 노재성 njs@dailypress.co.kr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