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일반
‘신과 함께 시즌3’ 김형준, 태사자 퇴사 후 여자친구와 성시경 콘서트 출석한 사연태사자 김형준 “딱 예상했던 분위기” 옆자리에 동병상련 남자 발견 → 아직도 연락하는 절친
  • 데일리프레스
  • 승인 2022.05.19 16:35
   
▲ <사진 제공> 채널S ‘신과 함께 시즌3’
[한국행정일보] ‘신과 함께 시즌3’에서 태사자 김형준이 전 여자친구와 성시경 콘서트에 출석한 사연을 공개한다.

그는 그곳에서 자신과 같은 ‘성시경 피해자’ 절친을 만났다고 해 무슨 일이 있었을 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오는 20일 금요일 저녁 8시 방송되는 채널S의 예능 프로그램 ‘신과 함께 시즌3’에서는 1세대 아이돌 NRG 노유민, 천명훈과 태사자 김형준, 박준석이 ‘신카페’를 찾은 모습이 공개된다.

‘신과 함께 시즌3’는 과거로 데려가는 미스터리 공간 ‘신카페’에서 4MC 신동엽, 성시경, 박선영, 이용진이 매회 특정 연도로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 그 시절을 풍미한 ‘추억의 스타’를 게스트로 초대해 추억 여행을 떠나는 미스터리 복고 토크쇼. 신동엽은 김형준에게 “시경에게 안 좋은 추억이 있다고?”고 물었고 김형준은 태사자 활동을 끝난 후 만난 여자친구와 성시경 콘서트에 간 사연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형준은 여자친구가 크리스마스에 성시경의 콘서트에 가고 싶다고 해서 함께 간 적이 있다고. 당시 그는 음악 편식이 심했던 상황이지만 여자친구를 위해 성시경의 콘서트에 갔다고 전했다.

김형준은 “딱 예상했던 분위기였다”며 솔직히 당시 심정을 털어놨다.

이에 성시경은 자신의 콘서트에 여자친구와 온 남자들의 모습을 재현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때 김형준은 이후에 사귄 다른 여자친구도 똑같이 크리스마스에 성시경 콘서트에 가고 싶다고 말해 또 한 번 출석을 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그곳에서 김형준은 자신과 같은 상황에 처한 옆자리 남자를 발견해 말을 걸었고 이후 아직까지 연락을 하는 절친이 됐다고 해 또 한 번 놀라움을 자아냈다.

말로만 듣던 찐 ‘성시경 피해자 등장에 성시경은 “정말 대단한 우정이네요”며 해탈한 리액션을 더해 폭소를 유발했다.

또한 김형준은 택배 아르바이트에 대한 근황을 전했는데 속 시원하게 말하기 힘든 고충를 털어 놓았다.

그는 “회의감이 많이 들어요”며 당시 상황을 전해 모두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고 해 그에게 어떤 일이 있었을 지 관심이 집중된다.

‘성시경 피해자 모임’의 1인이 된 김형준의 사연은 오는 20일 금요일 저녁 8시 ‘채널S’를 통해 방송되는 ‘신과 함께 시즌3’에서 확인할 수 있다.

데일리프레스  webmaster@dailypress.co.kr

<저작권자 © 한국행정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프레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