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증권
신한금융, 베트남 이커머스 '티키' 지분 10% 인수
신한금융그룹은 베트남 이커머스 플랫폼 티키 지분 10%를 인수한다고 2일 밝혔다.(신한금융 제공)© 뉴스1


 신한금융그룹은 베트남 이커머스 플랫폼 티키(Tiki)의 지분 10%를 인수한다고 2일 밝혔다.

신한금융 주요 계열사인 신한은행과 신한카드가 각각 7%, 3%의 티키 지분을 인수할 예정이다. 지분 인수가 완료되면 신한금융은 티키의 3대 주주 지위를 확보하게 된다.

티키는 식료품부터 디지털 서비스까지 다양한 상품과 빠른 배송을 강점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이커머스 기업이다.

신한금융은 티키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Δ고객 접점 다변화 Δ비금융 정보 기반 신용평가 고도화 Δ디지털 환경 대응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신한금융이 보유한 금융 전문성과 티키가 보유하고 있는 폭넓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베트남 현지에서 새로운 융복합 디지털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